bar_progress

"배당주 펀드가 대세"…인기펀드 5개 중 3개

최종수정 2014.10.08 10:14 기사입력 2014.10.08 10:14

댓글쓰기

신한금융투자, 온라인 펀드몰 고객 분석 결과

신한금융투자는 자사 온라인 펀드몰 'S캐치 펀드'를 통해 3개월(7~9월) 동안 증권 금융상품에 가입한 3만여건을 분석한 결과 배당주 펀드와 중위험·중수익 상품의 인기가 많았다고 8일 밝혔다.

신한금융투자는 자사 온라인 펀드몰 'S캐치 펀드'를 통해 3개월(7~9월) 동안 증권 금융상품에 가입한 3만여건을 분석한 결과 배당주 펀드와 중위험·중수익 상품의 인기가 많았다고 8일 밝혔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박미주 기자]배당주 펀드에 대한 인기가 높아지고 있다. 최근 3개월 동안 가장 많이 가입한 펀드 5개 중 3개가 배당주 펀드인 것으로 나타났다.
신한금융투자는 자사 온라인 펀드몰 'S캐치 펀드'를 통해 3개월(7~9월) 동안 증권 금융상품에 가입한 3만여건을 분석한 결과 배당주 펀드와 중위험·중수익 상품의 인기가 많았다고 8일 밝혔다.

신한금융투자에 따르면 S캐치 펀드몰을 통해 가장 많이 가입한 펀드 5개 중 3개 펀드가 배당주 펀드였다. 낮은 변동성과 배당성향 증가 추세에 따른 복리효과로 배당주 펀드에 대한 관심이 꾸준히 확산되는 모양새다.

배당주 펀드의 수익률도 높았다. 신영·트러스톤·한국밸류를 비롯한 배당 펀드의 수익률은 최근 1년간 16~17%였다.
배당주를 제외한 펀드로는 하이일드 펀드가 꾸준한 인기를 누렸다. BBB+ 이하 채권에 투자되며, 중위험·중수익 트렌드에 맞는 하이일드 펀드는 20~60대 전 연령층에서 고른 판매고를 보였다. 수익률은 연 8% 수준을 기록했다. 20대에서는 적립식 펀드 가입도 눈에 띄었다.

수익률에서는 차이나 펀드가 돋보였다. 최근 3개월 수익률 상위 10개 펀드 중 7개가 차이나펀드로 모두 13% 이상의 수익률을 시현했다.

주가연계증권(ELS)의 경우 26.4%가 첫 배리어를 80%대로 낮춘 '첫스텝 80 시리즈'에 가입해 신속한 조기상환과 저배리어 상품 등 안정적 수익에 대한 관심을 엿볼 수 있었다.

온라인 직구 고객은 전문가의 도움을 적극 활용하는 투자 패턴을 보였다. 펀드몰 이용 고객 중 2명 중 1명꼴로 추천상품, 컨설팅 코너 등 전문가의 도움을 받았다. 내용은 목돈 만들기를 비롯해 연말정산, 소득공제, 중위험ㆍ중수익 증권 금융상품에 대한 내용이 주를 이뤘다. 특히 매월 일정한 투자금으로 2~3개 금융상품(펀드, ELS, 랩 등)에 분산투자하는 상담이 많아 중위험ㆍ중수익에 기반한 안정적인 투자문화가 확산되는 모습이었다.

안쥬리 평촌지점 프라이빗뱅커(PB)는 "직장인의 경우 재테크에 대한 고민은 많지만 마땅한 상품 선택을 못하는 경우가 대부분이었다"며 "전문가와 상담을 통해 나의 투자 성향과 기간, 금액에 맞는 적절한 상품을 선택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신한금융투자는 상장지수펀드(ETF), 채권, 펀드, 랩, ELS, 연금저축계좌 등 추천 상품에 가입하면 스마트 빔, 포토프린터 등을 제공하는 '부자숲 빙고' 이벤트를 오는 12월말까지 진행 중이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와 고객지원센터(1588-0365)에서 확인 가능하다.


박미주 기자 beyond@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