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UPS, 인천공항에 인천허브 터미널 확장 운영

최종수정 2014.09.23 15:28 기사입력 2014.09.23 15:28

댓글쓰기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황준호 기자] 종합물류기업 UPS가 인천국제공항 화물터미널내 인천 허브 터미널을 확장했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UPS의 한국지사인 UPS KOREA가 인천국제공항 화물터미널지역에 인천허브 터미널을 확장하고 준공행사를 가졌다고 23일 밝혔다.
이 자리에는 서울지방항공청, 인천공항세관, 인천공항공사 등에서 관계자 50여 명이 참석했다.

UPS는 1907년에 설립돼 미국에 본사를 두고 있는 물류기업으로 전 세계 700곳 이상의 공항에서 물류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UPS KOREA는 인천공항을 거점으로 아시아, 유럽 미국을 잇는 대륙 및 지역간 물류서비스를 강화하기 위해 지난해 12월부터 약 67억 원을 투입해 인천허브 터미널 확장에 나섰다.
확장된 터미널은 총 면적 9,000㎡(기존 시설의 약 1.6배) 규모로, 국내의 글로벌 물류기업으로는 유일하게 수입화물 자동화 분류 시스템을 운영하는 등 각종 첨단 물류시스템을 갖췄다. 또 UPS KOREA는 인천공항에서의 화물기 운항횟수를 기존 주 30회에서 40회로 대폭 증편했다.

이번 시설 확장을 통해 UPS KOREA의 물동량 처리 능력은 50% 가량 확대된다.

최홍열 인천공항공사 사장직무대행은 "인천공항은 화물물동량 증가에 대비해 지속적인 화물시설 인프라 확충을 지원하고, 안정적인 운영을 위해 전력을 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PS Korea의 나진기 사장은 "한국은 아시아를 전 세계의 다른 지역들과 연결 시켜주며, 글로벌 무역의 중심에 있다"며 "인천 허브 확장 및 기술에 대한 UPS의 투자는 배송 지연 감소 등 보다 효율적인 운영을 가능할 것"이라고 말했다.


황준호 기자 rephwa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