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조상꿈→로또1등'…드디어 밝혀진 1등 당첨의 열쇠

최종수정 2014.09.02 09:11 기사입력 2014.09.02 09:11

댓글쓰기

로또 1등에 당첨된 사람 중에 조상꿈을 꾼 사람이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로또 1등에 당첨된 사람 중에 조상꿈을 꾼 사람이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조상꿈→로또1등'…드디어 밝혀진 1등 당첨의 열쇠

로또 1등 당첨의 비밀이 밝혀졌다.
나눔로또가 작년 한해동안 로또 1등에 당첨된 168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한 결과, 로또 당첨 전 꿈을 꿨다는 응답자의 30%가 조상꿈을 꾼 것으로 밝혀졌다.

추석을 일주일 앞두고 로또 1등에 당첨된 A씨는 꿈에 돌아가신 아버지가 나타나 로또 구매를 더 집중적으로 했다고 설명했다.

A씨는 모 로또복권 커뮤니티와 인터뷰에서 "자영업에 종사하는 가장이다. 요즘 사업이 잘 안 풀리면서 대출을 받아 어렵게 생활하던 차에 로또 1등에 당첨됐다. 꿈에 돌아가신 아버지가 자꾸만 나타나 꾸준히 로또를 구매했는데 아들 고생 좀 그만 하라고 복을 내려주신 것 같다"며 당첨소감을 전했다.
추석선물로 9억원이라는 현금을 선물로 받게 된 A씨. 그는 매주 로또를 하며 "5등이라도 당첨 되면 즐겁고, 낙첨 되더라도 내가 구매한 돈의 50%가 어려운 이웃에게 돌아가기 때문에 편안한 마음을 가졌다"며 로또를 건전한 취미로 즐기기를 당부하기도 했다.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로또 1등 조상꿈, 나도 조상꿈 꾸면 로또나 사야지" "로또 1등 조상꿈, 에이 설마" "로또 1등 조상꿈, 난 로또 안 해" "로또 1등 조상꿈, 꿈을 맘대로 꿀 순 없나?" 로또 1등 조상꿈, 이참에 루시드 드림이라도 연습해볼까..."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