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여행관련 어플 특허출원 ‘쑥’…스마트폰 접목 70% 이상

최종수정 2018.09.11 06:48 기사입력 2014.08.22 00:30

댓글쓰기

특허청 집계, 2011년 30건→2012년 55건→올 들어 7월말 42건…여행계획, 여행정보 추천해주는 매칭기술 등

최근 5년(2010~2014년 7월) 사이 연도별 여행 관련 특허출원건수 비교그래프

[아시아경제 왕성상 기자] 여행과 관련된 특허출원이 크게 늘고 있다.

22일 특허청에 따르면 여행과 관련된 특허출원은 2011년 30건, 2012년 55건, 올 들어 7월말까지는 42건으로 는 것으로 나타났다.

2011년 후엔 전체 여행 관련출원 중 스마트폰 여행어플과 관련된 게 70% 이상을 차지한다.

스마트폰 여행어플 화면
스마트폰 여행어플 관련특허는 목적지를 잡으면 여행일정, 예상비용, 길안내 등 여행계획과 관련된 출원과 다른 사용자의 여행경로 등 여행경험정보를 모아 여행정보를 추천해주는 매칭기술출원 등이 있다.

특히 위치정보시스템을 이용, 여행지에서 찍은 사진에 해당위치의 여행정보를 겹쳐 나타내주는 증강현실을 이용한 출원이 돋보인다.
이 같은 특허와 관련된 여행어플도 활발히 선보이고 있다. 가고 싶은 여행지를 클릭하면 동선과 일정을 지도에 나타내주고 ‘나만의 여행가이드북’을 파일로 만들어준다. 인터넷이 되지 않는 곳에서도 가이드북과 지도정보를 볼 수 있어 와이파이존을 찾아 헤맬 걱정도, 가이드에게 팁을 줄 일도 없다.

사용자들 각각이 만든 가이드북들을 주고받고 여행자 리뷰와 의견을 바탕으로 어느 곳을 여행하든지 최저가 항공편, 최고 호텔, 좋은 음식점과 관광명소를 찾을 수 있게 해주는 정보공유형 어플은 혼자 여행하려는 사람에게 안성맞춤이다.

김춘석 특허청 정보기술융합심사과장 “근래 여행정보의 신뢰도나 질적 향상에 대한 여행객들 요구가 느는 만큼 빅데이터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로 믿음이 가고 검증된 여행정보를 모으며 가공하는 기술관련 특허출원도 늘 것”이라고 말했다.

김 과장은 “일반적인 스마트폰 어플과 같이 알려진 정보를 편집, 새 형태로 보여주는 정도로는 특허성을 인정받기 어려워 스마트폰기능에 참신한 아이디어를 접목할 때 특허로서 가치를 인정받을 수 있을 것”고 조언했다.
최근 5년(2010~2014년 7월)간 여행 관련 기술분류별 특허출원 비율분석 그래프




왕성상 기자 wss4044@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왕성상 기자 wss4044@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