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광주시,사직공원 전망타워 건립 현장서 시민의견 듣는다

최종수정 2014.08.17 15:00 기사입력 2014.08.17 15:00

댓글쓰기

“ 18일 시민간담회 개최… 시민주도 건설공사 추진 ”

사직공원 전망타워 조감도

사직공원 전망타워 조감도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사직공원 전망타워 건립공사에 시민 의견을 적극 반영하기 위한 간담회가 열린다.

광주광역시는 사직공원 전망타워 건립공사와 관련, 시민과 소통하는 장으로 시민과 전문가가 함께 하는 시민간담회를 오는 18일 오후 3시 공사현장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사직공원 전망타워는 총사업비 26억원을 투자해 노후된 기존 팔각정을 철거하고 높이 34.7m에 지하1층, 지상3층 규모로 건립하는 문화관광 인프라 사업으로, 현재 공정률 80%로 오는 9월 준공할 예정이다.

전망타워 내에는 북 카페존, 미디어 파사드, 태양계에 행성을 체험하는 인터렉티브존과 광주모형을 전시하는 전시공간, 도심을 조망할 수 있는 전망공간을 갖추게 된다.

이번 간담회는 시민을 위한 사람존중 생명도시 건설을 위한 시민참여 현장 간담회다. 지난 2014년 2월 경주 마우나리조트 철골구조물 붕괴 등 건설안전성 등이 사회문제로 대두됨에 따라 실시한 사직공원 전망타워의 사전 예방적 구조안전점검 조치 사항과 비대칭 구조에 대한 안전성 등 사업 전반에 대해 설명하고, 시민 불편사항 등 안전 점검을 병행해 시민 의견을 수렴할 계획이다.
이와함께, 사직공원 전망타워가 준공되면 무등산의 4계절을 감상할 수 있고, 가까이는 국립아시아문화전당과 야경을 전망할 수 있는 조망권이 확보돼 관광명소로 기대가 높고 특히, 천체망원경을 설치한 옥탑 야외 전망대는 천체과학 교육의 장소로도 활용 할 수 있어 관광?교육 인프라에 대한 홍보에도 힘써줄 것을 당부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시민과 밀접한 건설공사에 대해 단계별로 주민참여를 확대하고, 시민의 이해와 협조를 구하는 관(官)주도에서 시민(民) 주도 건설공사를 추진해 시민 불편이 없는 견실한 건설공사를 추진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