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오텍, 우즈베키스탄에 구급차 모듈 수출

최종수정 2014.08.11 10:06 기사입력 2014.08.11 10:0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은별 기자] 국내 최초·최대 특장차 전문 제작 기업인 오텍 은 우즈베키스탄 정부의 구급차 모듈 공급사업 추진에 따라 현지 시범 운행용 구급차 모듈 9대를 제작, 선적작업을 마쳤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우즈베키스탄 현지에서 생산되는 'ISUZU 트럭'에 적합한 구급차 모듈 공급 및 조립기술을 제공하는 것이다. 오텍은 구급차 제작 노하우를 기반으로 지난 2009년 인도 암텍(AMTEK AUTO LIMITED)과의 기술이전 사업을 필두로 지속적인 해외 수출 성과를 내고 있다.
현재 우즈베키스탄을 포함한 CIS 지역 내 운행 중인 대부분의 구급차는 이미 내구연수를 상당히 초과해 노후화가 심각한 러시아산 차량들이다. 이에 따라 오텍 측은 우즈베키스탄 시장의 교체수요만 2000여대에 이르는 것으로 추산하고 있다.

오텍 관계자는 "글로벌 시장에서 한국 자동차의 시장점유가 확대되고 있는 가운데, 최근 정부의 '튜닝산업'에 대한 정책적 지원과 더불어, 한국산 자동차를 기반으로 한 특장차의 활발한 해외시장 진출이 기대된다"며 "향후 오텍의 해외 진출도 보다 가시적인 성과를 낼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오텍은 국내 최대의 공공부문 특수목적차량 전문 기업으로서, 국내 최초로 최첨단 한국형 앰뷸런스를 개발한 바 있다.
김은별 기자 silversta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