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코오롱그룹, '꿈나무양궁교실' 개최

최종수정 2014.08.07 13:10 기사입력 2014.08.07 13:10

댓글쓰기

7일 올림픽공원에서 개최된 ‘코오롱 꿈나무 양궁교실’에서 코오롱 양궁팀 선수들이 학생들을 지도하고 있다.

7일 올림픽공원에서 개최된 ‘코오롱 꿈나무 양궁교실’에서 코오롱 양궁팀 선수들이 학생들을 지도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조강욱 기자] 코오롱그룹은 자사의 양궁팀이 7일과 8일 이틀간 올림픽공원 평화의 문 앞 광장에서 초·중학생들 100명을 대상으로 '코오롱 꿈나무 양궁교실'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코오롱 꿈나무 양궁교실'은 서오석 감독의 양궁에 대한 이론 강의와 코오롱 양궁팀의 활쏘기 시범, 학생들의 활쏘기 체험, 미니게임과 기념촬영, 사인회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특히 코오롱 양궁팀 소속의 베이징올림픽 금메달리스트 이창환 선수, 국가대표 정성원 선수 등이 스포츠를 통한 재능기부에 참여했다.
코오롱 양궁팀의 이창환 선수는 "열심히 양궁을 배우는 어린이들을 보니 초등학교 때 활시위를 당기면서 금메달의 꿈을 꾸던 자신의 모습이 떠올랐다며 어린 학생들에게 양궁의 재미를 느끼게 해준 뜻 깊은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코오롱 꿈나무 양궁교실'은 학생들이 직접 양궁을 체험하게 함으로써 올림픽 효자종목인 양궁에 대한 유소년들의 관심을 높이고 양궁의 저변을 확대할 목적으로 코오롱 양궁팀 창단 이후부터 매년 여름에 무료로 진행해오고 있다. 올해는 특별히 '코오롱 2014서울국제유스양궁페스타 대회'가 열리고 있는 올림픽공원 평화의 문 앞에서 특별 이벤트로 진행해 어린 학생들의 양궁에 대한 관심을 더욱 높였다.
조강욱 기자 jomarok@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