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장윤정 엄마 추정 글쓴이 "윤정이가 원한다면 천륜 내려놓겠다"

최종수정 2014.06.28 15:23 기사입력 2014.06.28 15:00

댓글쓰기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장윤정 엄마 추정 글쓴이 "윤정이가 원한다면 천륜 내려놓겠다"

장윤정의 어머니로 추정되는 인물이 포털사이트 게시판을 통해 패소와 관련된 자신의 생각을 밝혀 눈길을 끌고 있다.
27일 포털사이트 다음 아고라 자유 토론방에는 '저는 가수 장윤정의 어미입니다'라는 제목으로 장문의 글이 게재됐다.

글쓴이는 "18개월 동안 세상을 떠들썩하게 한 가족사를 남들은 쉽게 말하지만 나는 그렇지 않다. 이번 소송의 결과로 다시금 세상이 들썩이는데, 참 안타까운 일이다"라고 밝혔다.

이어 "한 연예인의 엄마로서, 한 남자의 여자로서, 살아온 허무한 인생을 돌아보는 시간이었고, 제멋대로 돌아가는 언론을 보며 참으로 힘이 없는 나약한 어미라는 것도 알게 됐다"며 심경을 전했다.
또한 "이번 소송의 결과로 소속사 대표가 장윤정에게 '7억을 갚았다'는 사실을 확인했고, 아들 역시 '무혐의 처리'를 받아 재산 탕진의 오명을 벗을 수 있었다. 그거면 됐다"고 토로했다.

마지막으로 "모녀사이의 악성 댓글은 안달아 줬으면 좋겠다. 윤정이나 나나 서로가 보면 가슴 아픈걸 조금이라도 알아줬으면 한다. 아마도 이것이 천륜인가 보다. 윤정이가 원하는 것이 이것이라면 내려놓겠다. 천륜까지도. 시간을 기다리겠다"라며 글을 마쳤다.

장윤정 엄마 추정 글쓴이에 네티즌은 "장윤정 엄마, 확실한가?" "장윤정 엄마, 그만해라" "장윤정 엄마, 천륜까지 들먹이다니"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