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윤석, 안정환 송중국 해설에 "예비군이 훈련장에서 썰 푸는 느낌"

최종수정 2014.06.27 10:27 기사입력 2014.06.27 10:27

댓글쓰기

▲이윤석, 방송3사 월드컵 해설 군대에 빗대어 묘사(사진:JTBC 썰전 캡처)

▲이윤석, 방송3사 월드컵 해설 군대에 빗대어 묘사(사진:JTBC 썰전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이윤석, 안정환 송중국 해설에 "예비군이 훈련장에서 썰 푸는 느낌"

이윤석이 방송 3사 월드컵 해설을 군대에 빗대어 묘사해 눈길을 끌었다.

26일 JTBC '썰전'은 이윤석 등이 출연해 지상파 방송3사 브라질월드컵 해설위원에 대해 평가를 했다.

이날 방송에서 허지웅은 "MBC는 안정환 해설위원이 알제리의 '침대축구'를 비판하며 드러누울 거면 집에 가서 누우라는 말을 했다. 그걸 듣고 속이 시원하다는 반응도 있었다. 그래도 신뢰감이 가는 건 KBS다"고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

이에 강용석도 "이영표 씨가 워낙 잘해서 시청률이 입증을 해주고 있는데 이영표가 워낙 발성이 좋다. 발성이 학원 선생님 같다. 또한 결과도 너무 잘 맞춘다"고 이영표를 칭찬했다.
특히 이윤석은 MBC 해설과 관련해 "MBC는 예비군이 훈련장에서 썰 푸는 느낌이다. 약간 떠있는 느낌이다. 나한테는 차분하고 전문성 있는 KBS가 마침 잘 맞았다"고 전하며 웃음을 자아냈다.

이윤석은 이밖에도 KBS해설에 대해 "전문성 있는 장교가 막사에서 전술을 풀어놓은 느낌"이라 말했고 SBS에 대해서는 "관사에서 브리핑을 하는 느낌"이라고도 덧붙였다.

이윤석의 MBC 해설 느낌과 관련해 네티즌은 "이윤석 MBC해설 소감, 나도 그런듯" "이윤석 MBC 해설 소감, 예리하다" "이윤석 MBC 해설 소감, 안정환이 제일 웃긴듯"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