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제 12차 한일 제약협회 공동 세미나 개최

최종수정 2014.06.20 08:56 기사입력 2014.06.20 08:5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창환 기자] 한국제약협회는 ‘한·일 양국의 제약산업 발전을 위한 상호협력 방안’을 논의하는 제 12차 한·일 제약협회 공동 세미나를 19일 개최했다.

일본 도쿄 니혼바시 노무라 컨퍼런스 프라자에서 열린 이번 공동 세미나는 제 1세션 약가시스템에서 한일 양측의 대표가 자국의 약가시스템에 대해 발표와 토론을 진행했다.

이어 제 2세션은 한국측에서 임상현황을 일본측에서는 윤리경영을 주제로 진행됐다. 제 3세션은 비즈니스 세션으로 한국측에서는 동아ST와 대웅제약이 한국 제약사의 사업전략 및 일본 제약산업에 각각 제안을 통해 연계사업을 모색했다. 일본측에서도 일본 제약사의 사업전략 및 한국제약산업계에 공동사업을 제안했다.

이번 세미나는 한국측에서 제약협회 이경호 회장을 비롯해 JW중외제약, 녹십자, 대웅제약, 동아ST, 명인제약, 삼진제약, 종근당, 한미약품, 휴온스, C&C 신약연구소 등 10개사와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약제급여평가위원장 손영택 교수, 삼성서울병원 고재욱 교수 등 주요 관계자 30명이 참석했다. 일본 측에서 노동후생성 및 제약업계 주요 인사들이 대거 참여했다.

세미나에 참석한 제약업계 인사들은 세미나를 통해 현재 이슈가 되는 양국 정부의 정보를 얻을 수 있게 되었으며 양국 협회 및 업체 관계자들 간의 좋은 네트워킹 기회를 가졌다.
한·일 제약협회 공동세미나는 양국의 제약산업에 대한 정보교류 및 상호 발전방안 모색 차원에서 매년 정기적으로 공동세미나를 개최하고 있으며 차기 제 13차 세미나는 2015년 한국에서 개최된다.


이창환 기자 goldfish@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