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하반기 분양 14만가구…10년 만에 최대치 풀린다

최종수정 2014.06.11 07:31 기사입력 2014.06.11 07:31

댓글쓰기

출처: 닥터아파트

출처: 닥터아파트

[아시아경제 이민찬 기자]올해 하반기 아파트 분양물량이 10년여 만에 최대치를 기록할 전망이다.

11일 부동산정보업체 닥터아파트에 따르면 오는 7~12월 전국에서 총 184개 단지, 14만556가구의 아파트가 분양 예정인 것으로 조사됐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1.3%(2만4705가구) 증가한 물량이며 2003년 이후 가장 많다.

권역별로 ▲수도권(서울·경기·인천) 7만4219가구 ▲5대 광역시(부산·대구·대전·광주·울산) 2만3767가구 ▲지방중소도시 4만2570가구 등이다.

특히 수도권의 경우 수원(6477가구), 화성(5924가구), 용인(4524가구) 등을 중심으로 물량이 늘어 지난해 대비 2만4634가구가 늘어날 전망이다.

수도권 분양 물량을 지역별로 보면 ▲서울시 1만7004가구 ▲경기도 5만1595가구 ▲인천시 5620가구 등이다.
대림산업은 서울 서초구 반포동 한신1차 아파트를 재건축해 공급하는 아크로리버파크 2차 물량 310가구 가운데 전용면적 59~84㎡, 총 250가구를 오는 8월 분양할 계획이다.

GS건설은 서울 종로구 교남동 돈의문뉴타운1구역을 재개발 해 전용면적 25~129㎡, 총 2415가구를 짓는 경희궁자이를 오는 11월 분양한다. GS건설은 위례신도시 창곡동 A2-3블록에서도 위례자이를 517가구를 분양할 예정이다.

하반기 지방 5대광역시 분양물량은 25개 단지 2만3767가구로 작년 동기보다 2500여가구가 줄어든다.

대우건설이 부산 서구 서대신동1가 서대신7구역을 재개발 해 전용면적 74~115㎡, 총 959가구를 짓는 대신푸르지오를 오는 9월 분양한다. 대우건설은 울산 북구 신천동에서도 울산신천푸르지오 920가구를 오는 11월 분양할 예정이다.

수도권과 광역시를 제외한 지방중소도시 분양물량은 50개 단지 4만2570가구가 계획됐다. 지난해 동기보다 2656가구 증가한 수준이다.

포스코건설은 경남 창원시 가음동 가음주공을 재건축 해 전용면적 59~117㎡, 총 1458가구를 짓는 창원 더샵 센트럴파크를 7월 중 분양한다.

EG건설은 세종시 보람동 3-2생활권 L1블록에서 세종3차 EG the1 전용면적 84~110㎡, 총 649가구를 오는 7월 분양한다.

동문건설은 충남 천안시 신부동 신부주공2단지를 재건축해 전용면적 59~84㎡, 총 2144가구를 공급한다. 이 가운데 1300가구를 일반에 분양한다.


이민찬 기자 leemi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