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허남석, 문화·관광 자원 개발로 500만 관광 곡성 실현 하겠다“

최종수정 2014.05.11 13:09 기사입력 2014.05.11 13:09

댓글쓰기

허남석 곡성군수 예비후보

허남석 곡성군수 예비후보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허남석 곡성군수 예비후보는 11일 “현제 곡성은 축제 기간은 아니지만 주말이면 1~2만명의 관광 방문객들이 곡성을 찾고 있다”며 “특색 있는 관광자원 개발과 인프라 구축으로 부가가치를 창출하는 500만 명품 관광을 실현하겠다”고 밝혔다.

허 예비후보는 “이제 관광객의 숫자는 지역발전에 의미가 없고 이러한 인프라를 바탕으로 ‘다시 찾는 관광’ ‘체류형 관광’ ‘지역 주민의 소득과 연계된 관광’이 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이를 위해 관광 콘텐츠별 집중 육성 정책이 필요함을 강조하며 다음과 같은 공약을 제시했다.

우선 허 후보는 “ ‘섬진강 체험학습장 조성사업 정책’으로는 섬진강변의 마천목 장군 도깨비 설화를 바탕으로 문화·관광 인프라를 구축하고, 한국 도깨비상 정립과 교육적이고 재미있는 전시·체험 공간을 조성을 해 추억여행체험관, 4D입체영상관, 요술공원 조성사업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 ‘향기, 사랑, 꿈이 가득한 ‘1004 장미공원’공약으로는 친환경 테마숙박단지 및 음식점, 세계장미테마정원을 만들겠다”며 “체류형 관광을 위한 기반 조성으로 기존에 ‘레일펜션’ ‘오토캠핑장’ 등 특색 있는 숙박시설을 확충해 성수기 숙박부족분을 보강 하겠다”고 덧붙였다.
이 밖에도 허 예비후보는 “영운지구 농촌테마공원 조성, 섬진강변 관광명소화 사업, 국제에코힐링파크 조성 사업을 민선6기에 진행을 하겠다”고 말했다.

끝으로 허 후보는 “2013년 곡성 관광객은 총 440만이 방문을 하였고 기차마을 관광수입을 42억을 창출했다”며 “곡성군은 이중 8억을 노인복지예산으로 편성해 관광이 복지로 이어지는 행정을 펼쳤으며 전남 자치단체 중 유일의 흑자 관광지”라고 강조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