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신사동 가로수길 건물붕괴, 공사현장 무너져 내려 '대피소동'

최종수정 2014.05.10 14:04 기사입력 2014.05.10 14:00

댓글쓰기

▲가로수길 건물붕괴 현장.(사진= 트위터리안 @L_yu***)

▲가로수길 건물붕괴 현장.(사진= 트위터리안 @L_yu***)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신사동 가로수길 건물붕괴, 공사현장 무너져 내려 '대피소동'

강남구 신사동 가로수길 한복판에서 공사현장이 무너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10일 낮 12시 5분께 강남구 신사동 가로수길 한복판에서 공사현장이 무너지면서 소방차들이 출동했다.

사고 목격자들과 사고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SNS를 통해 "공사현장이 무너지면서 인도를 덮쳤고 가로수길 통행이 막히고 있으며, 가스가 새고 있다고 방송까지 나왔다"고 전했다.

한 목격자는 "지나자마자 뒤에서 꽈르릉하여 다같이 뛰었다. 행인들은 다 피했는데 안에서 공사하던 사람이 있었던 것 같다"고 덧붙였다.
아직까지 자세한 피해 규모와 원인은 밝혀지지 않은 상태고 현재까지 사다리차 총 5대, 앰뷸런스 3대, 경찰차 4대가 출동한 것으로 알려졌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