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두근두근 로맨스 30일' 첫 만남 이후 바로 연락두절?

최종수정 2014.05.01 09:53 기사입력 2014.05.01 09:53

댓글쓰기

'두근두근 로맨스 30일'에 출연한 송영섭 최민지.(사진:KBS2 '두근두근 로맨스 30일' 방송 캡처)

'두근두근 로맨스 30일'에 출연한 송영섭 최민지.(사진:KBS2 '두근두근 로맨스 30일' 방송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두근두근 로맨스 30일' 첫 만남 이후 바로 연락두절?

'두근두근 로맨스 30일'의 송영섭과 최민지가 첫 만남부터 삐걱거리는 모습을 보였다.
4월30일 방송된 KBS2 파일럿 프로그램 ‘두근두근 로맨스 30일’에서는 박종찬·김지안, 정다은·김주경, 최민지·송영섭 커플의 첫 만남이 그려졌다.

이날 첫 만남부터 문제가 생긴 커플이 있었다. 바로 플로리스트 최민지와 한의사 송영섭 커플이었다. 첫 만남에서 두 사람은 어색한 분위기를 이어갔고, 큰 공통점을 찾지 못한 채 데이트가 끝났다. 이후 두 사람은 4일간 어떤 연락을 하지 않았다.

갈등의 골이 깊어지자 결국 제작진이 나섰다. 최민지는 "어느 정도는 내가 맞추겠다"라며 이벤트를 준비, 화해의 움직임을 보였다.
이후 송영섭이 꽃집에 도착했고 이후 공개된 다음 회 예고에서는 첫 만남과 달리 급속도로 친해진 듯 화기애애한 두 사람의 모습이 그려져 궁금증을 자아내기도 했다.

'두근두근 로맨스 30일'의 세 커플은 앞으로 30일간 자율적으로 연락을 하고 데이트를 즐기며 실제 연애를 하게 된다.

'두근두근 로맨스 30'일을 본 네티즌은 "송영섭, 연애 안 해봤나" "두근두근 로맨스, 진짜 연애하는 건가" "두근두근 로맨스, 송영섭 최민지 잘 될 수 있을까"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