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전남대 ‘이러닝(e-Learning) 활성화’ 방안 마련

최종수정 2014.04.28 09:08 기사입력 2014.04.28 09:08

댓글쓰기

“계절학기 10개이상 이러닝 강좌 개설”
"교수·학습 환경 구축, 컨텐츠 개발 총력"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전남대학교가 스마트 교육을 통한 국내 최고의 융·복합형 교육공동체 실현을 위해 ‘이러닝(e-Learning)’을 크게 강화하기로 했다. 이러닝을 활용해 교육의 질을 높임은 물론 산·학·연·관 클러스터, 이러닝 국제화 허브 구축에 앞장선다는 계획이다.
전남대학교는 최근 이같은 내용의 ‘이러닝 활성화 방안’을 마련, 지병문 총장에게 보고했다.

전남대는 우선 하·동계 계절학기에 이러닝 강좌를 적극 운영키로 했다. 2014학년도 여름방학부터는 매 계절학기마다 10개 이상의 이러닝 강좌를 개설한다는 방침이다. 또 군복무 학생을 위한 이러닝 강좌도 현재 3개에서 5개로 확대하고, 학점은행제에도 특성화된 이러닝 강좌를 운영키로 했다.

전남대는 이를 위해 평생교육원과 언어교육원, 정보전산원 등 교내 기관을 통해 다양한 이러닝 콘텐츠를 개발키로 했다. 특히 양질의 이러닝 외국어 강좌를 개발해 학내 구성원과 지역민들에게 보급한다는 계획이다.
전남대는 이에 따라 최근 온라인 토익(문법편) 강좌를 개발해 서비스를 시작한 바 있다.(3월17일 공개/eclass.jnu.ac.kr)

전남대는 특히 대학본부와 단과대학이 공동으로 기초학력 신장을 위한 프로그램 과 교과목, 자격증, 취업 콘텐츠를 개발함으로써 학생 취업률 향상 및 대학 이미지 제고에 기여토록 할 계획이다.

전남대는 이와 함께 지역 기업과 관공서, 지자체 등과도 협력해 이러닝 콘텐츠를 적극 개발하기로 했다. 전남도교육청과 공동으로 ‘교직 원격실무’를 개발한 데 이어 광주광역시·아시아문화개발원과 함께 문화 관련 콘텐츠 개발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전남대는 지병문 총장 취임 이후 이러닝 활성화를 위해 학기당 3학점씩 총 24학점까지 이러닝 수업 이수가 가능하도록 하고 교수들의 책임시수도 학기당 3학점을 인정해주는 내용의 ‘이러닝 수업 운영 지침’을 마련했다. ‘스마트러닝 시스템’과 ‘e클래스’ 등 이러닝 활성화에 필요한 인프라도 구축했다.

한편, 전남대 기초교육원이 전남대 학생 423명을 대상으로 이러닝에 대한 인식조사를 실시한 결과 응답자의 81.8%가 이러닝 강좌가 개설될 경우 수강할 의사가 있다고 밝혔다. 또 응답자의 69.1%가 향후 대학에서 이러닝이 늘어날 것으로 예상했다.

전남대학교 기초교육원의 노시훈 이러닝지원센터장은 “대학이 최첨단 지식정보화사회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서는 이러닝 활성화가 필수적이다”면서 “이러닝에 적합한 교수·학습 환경을 갖추고 다양한 콘텐츠를 개발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말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