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檢, 청해진해운 관계사·유병언 일가 자택 압수수색(2보)

최종수정 2014.04.23 10:58 기사입력 2014.04.23 10:58

댓글쓰기

속보[아시아경제 이혜영 기자] 세월호 침몰 사고와 관련 유병언(73) 전 회장 일가를 수사하는 인천지검 특별수사팀(팀장 김회종 차장검사)은 23일 오전 청해진해운 관련 회사와 유 전 회장 자택 등 20여곳을 전격 압수수색했다.

검찰은 서울 용산구 삼각지에 있는 기독교복음침례교회와 경기 안성의 금수원, 건강식품 판매사 다판다 등 유 전 회장 일가와 관련된 곳에 검사와 수사관을 보내 회계자료 및 컴퓨터 하드디스크 등을 확보하고 있다.

검찰은 "청해진해운과 계열사들의 경영 전반 비리와 관련한 수사를 위해 압수수색을 실시 중"이라며 "필요한 부분은 모두 들여다보겠다"고 말했다
이혜영 기자 itsm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