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백악관 "北 핵실험장 동향 예의주시"

최종수정 2014.04.23 07:35 기사입력 2014.04.23 05:0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은별 기자] 미국 백악관은 22일(현지시간) 우리 정부가 북한의 4차 핵실험 가능성을 경고한 이후 북한의 동향을 예의주시하고 있다고 밝혔다.

제이 카니 백악관 대변인은 이날 한국, 일본, 말레이시아, 필리핀 등 4개국 순방길에 오른 버락 오바마 대통령을 수행해 아시아로 가는 대통령 전용기(에어포스원)에서 기자들에게 이같이 말했다.

우리 국방부가 북한 함경북도 길주군 풍계리 핵실험장 주변에서의 이상 동향 징후를 포착했다고 발표한 것과 관련, 카니 대변인은 "우리도 그것(북한 동향과 핵실험장 주변에서의 움직임)을 아주 면밀하게 지켜볼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북한은 도발적인 행동의 전력이 있으며 우리는 항상 그런 (도발) 행위가 발생할 개연성을 유념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김은별 기자 silversta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