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설영흥 현대차 부회장 후배 위해 '용퇴'…후임 최성기(상보)

최종수정 2014.04.11 16:29 기사입력 2014.04.11 16:29

댓글쓰기

최성기 현대기아차 중국사업총괄 담당 사장

최성기 현대기아차 중국사업총괄 담당 사장

[아시아경제 임선태 기자]설영흥 현대자동차그룹 중국사업총괄 담당 부회장이 후배를 위해 용퇴했다. 후임으로는 최성기 베이징현대 사장이 선임됐다.

11일 현대차 그룹은 설영흥 중국사업총괄 담당 부회장이 사의를 표명함에 따라 사표를 수리했다고 밝혔다. 이번 인사는 본인이 후진을 위해 용퇴하겠다는 의사를 밝힌 데 따른 것이다.
현대차그룹은 중국사업총괄 담당 자리에 최성기 베이징현대 부사장을 사장으로 승진, 발령했다.

최성기 사장은 고려대학교 경영학과를 졸업하고 베이징현대 사업기획팀장(상무), 둥펑위에다기아 총경리(전무), 베이징현대 총경리(부사장)를 역임한 기획 및 중국통이다.
임선태 기자 neojwalke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