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검찰, 강덕수 전 STX 회장 4일 소환조사

최종수정 2014.04.02 19:00 기사입력 2014.04.02 19:00

댓글쓰기

강덕수 전 STX 그룹 회장이 검찰에 소환돼 조사를 받는다.

서울중앙지검 특수2부(임관혁 부장검사)는 재임기간 회사자금을 빼돌리는 등 개인 비리를 저지른 의혹으로 강 전 회장을 오는 4일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해 조사한다고 2일 밝혔다.
강 전 회장은 STX중공업 자금으로 다른 계열사를 지원해 회사에 2000억원대 손실을 끼친 혐의를 받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검찰은 지난달 STX 측에서 강 전 회장을 비롯한 전 경영진 5명의 배임과 횡령 혐의에 대해 수사를 의뢰하자 ㈜STX·STX조선해양·STX팬오션 등 그룹 계열사 6∼7곳을 압수수색하면서 수사에 착수했다.

검찰은 강 전 회장을 조사한 뒤 구속영장 청구 등 처리 수위를 결정할 방침이다.
박민규 기자 yushi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