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차지연, 지오 향한 애정…털이 있어서 좋다고?

최종수정 2014.03.22 15:35 기사입력 2014.03.22 15:35

댓글쓰기

▲차지연.

▲차지연.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뮤지컬 배우 차지연이 그룹 엠블랙 지오를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차지연은 22일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이하 컬투쇼)에서 엠블랙 지오를 향해 "털이 있어서 좋다"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어 "지오가 참 성실하다. 또 내가 털 있는 사람을 좋아한다. 지오가 털이 야하게 났다. 그래서 좋다"고 말해 좌중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또 차지연은 "아이돌이 뮤지컬을 하게 되면 스케줄이 바빠 연습을 잘 못하는데 지오는 우리보다 자주 연습실에 오고 오래 있는다. 올인할 정도다"고 말했다.

이에 지오는 "앨범 준비기간이랑 겹쳐서 바빴지만 첫 국내 뮤지컬을 하게 돼 열심히 노력했다"고 전했다.
차지연·지오의 언급을 접한 네티즌은 "차지연·지오, 놀랐네" "차지연·지오, 서편제 잘 됐음 좋겠어요" "차지연·지오, 재밌게 잘 봤어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