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광주 광산구 “평동 군 훈련장 이전 가시화·보라매축구공원 조성 환영”

최종수정 2014.03.02 10:27 기사입력 2014.03.02 10:2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재현 기자 ]광주시가 ‘국방부와 국공유지 양여·교환 협약 체결’, 평동 군 훈련장을 상무대 안으로 이전을 추진한다고 밝힌 것과 관련해 광주 광산구가 40만 광산구민과 함께 환영의 뜻을 나타냈다.

광산구는 2일 논평을 내고 “지난 24일 광주시의 ‘국방부와 국공유지 양여·교환 협약 체결’, ‘평동 군 훈련장 이전 가시화’ 발표를 모범적인 약속 이행으로 본다”면서 “광주시가 평동 군 훈련장 이전 논의를 조속히 마무리해 지난 60년 넘게 피해를 받아온 광산구민의 숙원을 하루빨리 풀어주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또한 광주시가 광산구 신촌동에 ‘보라매축구공원’을 조성하기로 한 것과 관련해 광산구는 “축구공원이 주민들의 건강증진과 체육활성화에 큰 역할을 해줄 것”이라고 강조했다.

광산구는 평동 군 훈련장 이전 부지 활용과 관련해 “광주시가 구성할 ‘군 이전 부지 활용계획 시민협의체’에 광산구민들이 주도적 역할을 할 수 있기를 바란다”며 “광산구도 구민들의 의견을 반영할 수 있는 창구를 만들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어 “광주시와 국방부는 광주 군 공항 이전 문제 등 앞으로도 많은 문제를 해결해야 한다”며 “이번 협약처럼 모든 대화가 시민과 국민의 입장에 서서 서로 만족하는 모범적인 결론에 이르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조재현 기자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