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우아한 거짓말' 고아성 "영화에서 '엄마' 만난 건 처음"

최종수정 2014.02.25 17:22 기사입력 2014.02.25 17:22

댓글쓰기

'우아한 거짓말' 고아성 "영화에서 '엄마' 만난 건 처음"

[아시아경제 e뉴스팀]배우 고아성이 김희애와 모녀로 호흡을 맞춘 기쁨을 표했다.

고아성은 25일 서울 성동구 CGV 왕십리에서 열린 영화 '우아한 거짓말'(감독 이한) 언론시사회에서 "영화에서 엄마를 만난 건 처음이다"라며 환하게 웃어보였다.

그는 "그동안 아빠만 있었다. 김희애 선배님처럼 이렇게 예쁜 엄마가 있을 수 있다니 너무 행복했다"고 털어놨다.

고아성은 전작 '설국열차', '괴물'에서 송강호와 부녀로 호흡을 맞춘 바 있다.

그는 또 "김유정, 김향기 같은 이런 예쁜 동생들과 촬영하는데, 작품 찍으면서 너무 여우가 없었다"며 "너무 잘하고 싶은 마음에 여유가 없어서 동생들을 잘 챙겨주지 못해서 후회가 된다"고 밝히기도 했다.
한편 '우아한 거짓말'은 아무 말 없이 세상을 떠난 14살 소녀 천지(김향기 분)가 숨겨놓은 비밀을 찾아가는 엄마 현숙(김희애 분)과 언니 만지(고아성 분), 그리고 친구 화연(김유정 분)과 주변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동명의 소설을 원작으로 하며, '완득이'의 김려령 작가와 이한 감독이 다시 한 번 의기 투합해 화제를 낳았다. 개봉은 오는 3월 13일.


e뉴스팀 en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