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경기도 표준지 공시지가 2.83% 올라

최종수정 2018.08.15 19:30 기사입력 2014.02.20 11:39

댓글쓰기

[수원=이영규 기자]경기도 표준지 공시지가가 올해 2.83% 올랐다. 표준지 공시지가는 개별공시지가의 산정과 보상평가 기준이 된다. 개별공시지가는 각종 과세기준과 부담금 부과기준 등으로 활용된다. 정부는 매년 전국의 표준지를 선정, 공시지가를 산정하고 있다.

도는 도내 6만735필지에 대한 표준지 공시지가를 21일자로 공시한다.
이번에 발표되는 표준지 공시지가는 지난해 9월부터 6개월간 한국감정원과 감정평가법인 소속 감정평가사가 직접 조사ㆍ평가한 뒤 소유자와 시ㆍ군ㆍ구 의견청취 및 중앙부동산평가위원회 심의를 거쳐 확정했다.

도 표준지 공시지가는 지난해 대비 2.83% 상승했다. 이는 전년 상승폭 1.49%를 웃도는 수준이다. 전국 17개 시ㆍ도 가운데 열네 번째 기록이다. 세종시가 18.12%로 가장 높았다. 이어 울산(9.71%), 경남(6.86%)이 뒤를 이었다.

도내 시ㆍ군ㆍ구별로는 ▲안산 단원구(7.92%) ▲양평군(6.52%) ▲수원 영통구(6.23%) 순으로 높은 상승률을 보였다. 고양 일산서구는 0.92%로 가장 낮았다.
도는 시화멀티테크노밸리 조성 및 중앙선 복선 전철개통 등 상승요인과 고양시 등 서북권 개발사업 지연 등 하락요인이 상존하면서 상승폭이 소폭이었다고 분석했다.

표준지 공시지가는 국토해양부 및 표준지 소재지 시ㆍ군ㆍ구 민원실에서 2월21일부터 3월24일까지 열람이 가능하다. 이의 신청은 같은 기간 해당 시ㆍ군ㆍ구 민원실 또는 국토해양부로 하면 된다. 우편소인은 3월 24일자까지 유효하다.

도는 표준지 공시가격 공시 이후 도내 421만 필지 개별공시지가도 5월 30일자로 공시할 예정이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의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클라라 '아찔한 각선미' [포토] 이은비 '청순한 미모' [포토] 하유비 '시선강탈 뒤태'

    #연예가화제

  • [포토] 설현 '통통 튀는 화보' [포토] 손미나 '50세라니 안 믿겨' [포토] 손나은 '상큼한 미모'

    #스타화보

  • [포토] 현아 '몽환적인 분위기' [포토] 서동주 "몸무게 의미 없어" [포토] 김사랑 '완벽한 각선미'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포토] 킴 카다시안 '아찔한 눈빛'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헤드라인 뉴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