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미코, 국내 반도체 전시회 '세미콘 코리아 2014' 참가

최종수정 2014.02.12 09:53 기사입력 2014.02.12 09:5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소연 기자] 미코 가 12일, 이날부터 14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개최되는 국내 최대 반도체산업 전시회 세미콘 코리아 2014(SEMICON Korea 2014)에 참가해 신규 개발된 국산화 부품 소재를 선보인다.

세미콘 코리아 2014는 미국, 일본, 대만, 독일 등을 비롯해 전 세계 20개국 500개사가 참가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반도체 전시회다. 특히 세미콘코리아에서는 제품 홍보 및 바이어 미팅이 이뤄질 뿐만 아니라 신규 비즈니스 창출 및 협력을 위한 실질적인 비즈니스 창구 역할도 같이한다.

미코는 이번 전시회에서 300㎜ 세라믹 히터(AlN Heater)와 세라믹 정전척(Electro-static Chuck, 기판고정 부품) 및 세라믹 기판(Substrate) 등 다양한 국산화 소재부품 전시를 통해, 미코의 세라믹 제조 기술의 첨단 기술력을 보여줄 예정이다. 또 총 30여종의 고 기능성 반도체 공정 장비 재료들도 국내외 바이어들에게 소개할 계획이다.

또 국내 최초로 개발한 반도체 PE CVD(플라즈마 화학증착)공정에 사용되는 세라믹 히터를 선보일 예정이다. 미코는 이 제품으로 지난해 매출 90억원을 기록했으며, 올해는 약 200억원의 매출을 달성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한편, 이번 전시회에서 미코의 계열사인 코미코도 고가의 반도체 및 LCD 제조장비 소모성 부품에 대한 정밀세정, 특수코팅, 재생기술을 소개할 계획이며 미코에스앤피(SnP)는 웨이퍼 검사시 사용되는 미세피치(40um) 대응용 수직형(Vertical) 프로브카드(Probe Card) 등을 선보인다.
전선규 미코 대표이사는 “매년 실시하는 세미콘 코리아는 자사의 기업 홍보부터 제품 홍보 및 계약 성사까지 진행이 가능해 반도체산업의 축제로 불린다”며 “이번 전시회에 세라믹 히터 등 당사의 첨단 세라믹 제조 기술을 바탕으로 만든 제품을 선보여 신규 거래처 확보와 매출 향상이 기대된다”고 밝혔다.

김소연 기자 nicks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