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K팝스타3' 이채영, YG·JYP 사랑 독차지

최종수정 2014.01.20 07:42 기사입력 2014.01.20 07:42

댓글쓰기

▲'K팝스타3' 이채영.(출처: SBS 'K팝스타3' 캡처)

▲'K팝스타3' 이채영.(출처: SBS 'K팝스타3'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K팝스타3'의 도전자 이채영을 두고 양현석과 박진영이 다툼을 벌였다.

지난 19일 방송된 SBS 'K팝스타3'에서 이채영은 '씨 로 그린'의 '포겟 유(Foreget You)'를 불러 프로듀서 양현석과 박진영의 감탄을 자아냈다.

이채영의 무대를 본 박진영은 "지난번 무대는 걱정이 많이 됐다. 필(feel)만 표현하려고 하다가 기본을 놓치고 갔다. 이번에는 노래에 필요한, 소화시켜서 나오는 것들만 했다. 힘과 느낌, 선 다 있었다. 노래도 진성과 가성, 느낌 다 있었다. 정말 잘 봤다"고 말했다.

이어 양현석은 "노래만 봤을 때도 정말 많이 늘었고 느낌에 여유가 더해지니 정말 기대된다. 정말 좋아한다고 얘기하고 싶다. 기대 이상이었다. 정말 최고였다"고 소감을 밝혔다.

박진영이 이채영을 캐스팅하려는 순간 양현석은 "우선권을 써서라도 이채영을 YG로 데려 가겠다"고 말하며 이채영 캐스팅에 성공했다.
이채영을 본 네티즌들은 "이채영, 프로가수 같다", "이채영, 누구라도 데려가고 싶을듯", "이채영, 앞으로 더 기대되는데"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