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광주시, 고병원성 AI 방지 대책 적극대처

최종수정 2014.01.19 12:24 기사입력 2014.01.19 12:24

댓글쓰기

"광주지역 5개 자치구 담당과장과 긴급 회의를 통해 철저한 차단방역 추진"
"조류인플루엔자 방역대책본부 24시간 비상 가동"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광주시(시장 강운태)는 지난 17일 전북 고창에서 조류 인플루엔자가 발병함에 따라 5개 자치구 담당과장과 긴급회의를 통해 철저한 차단방역을 추진하고 있다고 19일 밝혔다.
광주시는 악성가축전염병 재발방지를 위해 ‘조류인플루엔자 방역대책상황본부’를 설치해 24시간 비상체계로 유지하고, 가축질병 위기관리 표준 메뉴얼에 따른 위기경보수준을 주의에서 경계로 격상했다.

또한, 광주시는 전국 확산에 대비하여 초동방역을 강화하기 위한 방역인력, 방역장비, 소독약품을 준비하고 있다.

이와 함께 광주시는 고병원성조류인플루엔자 의심증상이 발생시 즉시 살처분·매몰할 수 있도록 만반의 대비를 강구키로 했다.
오형국 광주시 행정부시장은 ″겨울철을 맞아 고병원성AI의 확산 가능성이 매우 높은 시기인 만큼 AI가 발생되지 않도록 차단방역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축산농가와 행정기관간의 유기적인 연계 체계 유지를 통한 차단방역 실시와 발생시 초기 대응이 무엇보다 중요함으로 축산농가에서는 의심축 발견시 국번 없이 1588-4060, 1588-9060으로 신고해 달라”고 당부했다.
BYELINE>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