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콜라' 살짝 얼렸을 뿐인데 설마 이럴 줄은…

최종수정 2012.03.07 17:08 기사입력 2012.03.07 06:55

댓글쓰기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아시아경제 장인서 기자] 최근 온라인상에 공개된 '콜라 얼리지 마세요'라는 게시물이 화제다.

'콜라 얼리지 마세요' 사진에는 냉동실에 넣어둔 캔 콜라가 터지는 바람에 엉망이 된 냉동실 내부 모습이 담겨 있다.
콜라가 터질 때의 위력이 어찌나 컸던지 냉동실 받침판이 두 동강이 난 모습이다. 특히 캔에서 솟구친 콜라는 그대로 얼어붙어 기둥을 만들었다.

사진을 접한 네티즌들은 "정말 캔은 냉동실에 넣지 마세요" "엄마 알면 혼나겠다" "신기하게 얼어붙었네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인터넷 지식 서비스인 앤서백닷컴(http://www.answerbag.com/q_view/46725)에 따르면 음료캔이 냉동실에서 폭발하는 주된 이유는 주성분인 물이 얼음이 되는 동안 분자구조가 정렬되며 부피가 팽창하기 때문으로, 캔 안의 탄산가스가 기체 상태로 있을 경우엔 내부 압력이 높아져 폭발 가능성이 더욱 커진다.
장인서 기자 en1302@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