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영證, 컬처클래스 “2월은 두드림의 세계로”

최종수정 2012.02.09 10:09 기사입력 2012.02.09 10:09

댓글쓰기

서울·부산 각 27, 28일 개최

[아시아경제 정재우 기자] 신영증권은 '한국예술종합학교와 함께하는 신영컬처클래스' 2월 강좌 ‘타악, 그 두드림의 세계’의 수강신청 접수를 시작한다고 9일 밝혔다.

부산지역에서는 오는 27일 신세계백화점 센텀시티 문화홀에서 오후 3시에, 서울지역에서는 다음날인 28일 서울 서초구 예술의 전당 내 한국예술종학하교 4층 크누아홀에서 오후 2시에 동일한 강좌로 열린다.
이번 강좌는 국제 타악기 페스티벌 예술감독이자 현재 한국예술종합학교 음악원장인 박광서 교수가 해설을 맡고, 흔히 접하기 힘든 마림바, 스틸드럼, 팀파니 등 다양한 타악기와 ‘크누아 타악기 앙상블’의 연주로 2시간을 가득 채울 예정이다.

신영증권 관계자는 “문화예술을 컨셉으로 한 신영컬처클래스가 공연을 가미하는 강좌로서 교육서비스의 질을 높여가면서 부산지역 고객들에게서도 개최 요청이 급증하고 있다”며 “두드리는 악기만으로 연주되는 음악, 웅장한 오케스트라를 완성하는 마지막 악기 타악기 연주를 감상하는 소중한 기회가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참가신청은 신영증권 홈페이지(www.shinyoung.com)를 통해 가능하며, 신영증권 고객 여부와 관계없이 해당 강의에 관심 있는 사람이면 누구나 무료로 가능하다. 다만, 좌석의 제한으로 인해 회사 홈페이지에서 선착순 접수를 받는다.(문의: 1588-8588)
신영證, 컬처클래스 “2월은 두드림의 세계로”

정재우 기자 jjw@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