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준법감시인 대회, 미래·한화투자·동부증권 수상

최종수정 2012.02.09 12:00 기사입력 2012.02.09 12: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지선호 기자] 한국거래소 시장감시위원회와 준법감시협회의는 증권·선물회사의 자율적 준법감시문화 정착과 건전한 자본시장을 만들기 위한 의지를 다지는 '준법감시인 다짐 대회'를 9일 개최했다.

이 자리에서 증권·선물회사 준법감시인들은 올바른 윤리의식을 함양해 각종 법령 준수에 솔선수범하고 불공정거래 예방에 최선을 다함으로 서 누구나 믿고 투자할 수 있는 건전한 자본시장을 만드는데 앞장설 것을 다짐했다.
거래소는 공정한 시장 조성에 기여한 회원사 및 개인에 대해 '2011년 컴플라이언스 대상'을 수여했다.

법인부문 대상은 미래에셋증권, 한화투자증권, 동부증권이 수상했으며, 개인부문 대상은 대우증권 노재청 부장 등 8인이 수상했다.

미래에셋증권은 보이스 피싱, DDOS 공격 등에 따른 금융사고 방지를 위한 이상징후 탐지시스템 운영 등이 높게 평가됐다. 한화투자증권은 내부고발제도 활성화, 사회적 이슈사안에 대한 선제적 대응 등 적극적인 준법감시활동을 높게 평가받았다.
동부증권은 컴플라이언스 시스템을 통합해 업무효율성을 높이고, 상품군별 모니터링 체계를 구축해 불공정거래 모니터링의 전문성을 높인 노력 등이 높게 평가됐다.

김도형 시장감시위원장은 준법감시인들이 자발적으로 시장건전화를 위해 노력하겠다는 의지를 표명한 것을 높게 평가하고, "회원사 준법감시 업무가 원활하게 수행될 수 있도록 시장감시위원회가 적극 지원할 것이며, 이번 다짐 대회가 회원사 컴플라이언스 수준을 높이고 공정한 시장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지선호 기자 likemore@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