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방통심의위 '앱·SNS 심의부서 신설안' 마련

최종수정 2011.10.19 22:07 기사입력 2011.10.19 22:0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소연 기자]방송통신심의위원회가 최근 설립 여부를 놓고 논란이 일고 있는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과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심의하는 전담팀을 신설하기로 했다.

19일 방통심의위원회에 따르면 방통심의위 사무처는 통신심의실을 국으로 승격시키고 산하에 앱과 SNS 심의를 담당하는 '뉴미디어 정보 심의팀'을 두는 내용을 담은 '방송통신심의위원회 사무처 직제규칙' 전부 개정안을 마련했다.

이 팀은 그동안 심의의 사각지대에 있다는 지적이 일각에서 제기된 앱의 위법성 여부를 심의하고 SNS 심의도 전담할 계획이다.

박소연 기자 muse@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