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메시 온다'..바르샤, K리그 올스타전 위해 오늘(2일) 입국

최종수정 2010.08.02 13:28 기사입력 2010.08.02 07:54

댓글쓰기

아르헨티나의 공격수 리오넬 메시 [사진=게티이미지]

[아시아경제 조범자 기자]세계 최고의 클럽인 스페인 프리메라리가의 FC바르셀로나가 2일 입국, 한국 팬들을 만난다.

바르셀로나는 4일 오후 8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릴 K리그 올스타전을 위해 2일 인천공항을 통해 방한한다.
당초 오전에 입국할 예정이었지만 일정이 다소 늦춰져 오후 1시30분 도착할 전망이다.
바르셀로나는 이번 방한 일정에 리오넬 메시와 즐라탄 이브라히모비치 등 일부 주전을 포함시켰지만 다비드 비야, 카를레스 푸욜, 헤라드 피케, 안드레스 이니에스타, 사비 에르난데스 등 2010 남아공월드컵 우승 주역인 스페인 국가대표들이 모두 제외돼 한국 팬들의 아쉬움을 샀다.

바르셀로나의 간판스타 메시와 과르디올라 감독은 이날 오후 3시30분 서울 강서구 메이필드호텔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K리그 올스타전을 통해 한국 팬들을 만나는 소감을 밝힐 예정이다.

조범자 기자 anju1015@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