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후반기 출격' 김태균, 2루타 신고..4타수 1안타

최종수정 2010.07.27 21:54 기사입력 2010.07.27 21:5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종규 기자] ‘한국산 거포’ 김태균(지바 롯데)이 후반기 첫 경기에서 2루타를 신고했다.

김태균은 27일 세이부돔에서 열린 2010 일본프로야구 세이부 라이온즈와 원정경기에 1루수 겸 4번 타자로 선발 출장, 4타수 1안타를 기록했다.
후반기 첫 경기에 나선 김태균은 세이부 선발 쉬밍치에를 제대로 공략하지 못했다. 2회초 첫 타석에서는 우익수 뜬공으로 물러났다. 바깥쪽으로 떨어지는 체인지업을 밀어 쳤으나, 타구가 뻗어나가지 않았다.

지바 롯데가 1-2로 뒤지던 4회초 무사 1,2루 기회에서 등장한 김태균은 삼진으로 물러나 아쉬움을 남겼다. 6회초 2사 후 세 번째 타석에서는 가운데로 몰린 커브를 받아쳐 중견수 쪽에 떨어지는 2루타를 때려냈다. 시즌 15번째 2루타.

8회초 선두타자로 나선 김태균은 바뀐 투수 오노데라와 상대했으나, 유격수 땅볼로 물러났다. 시즌 타율은 2할8푼을 그대로 유지했다.
지바 롯데는 7회초 터진 후쿠우라의 결승 솔로포와 8회초 오오마츠의 쐐기포를 앞세워 5-3으로 승리했다.

박종규 기자 glory@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