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브아걸 폭로전 '가인-야한 동영상', '나르샤-맥주 한 캔'

최종수정 2009.09.27 14:18 기사입력 2009.09.27 00:1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문용성 기자]브라운아이드걸스(이하 브아걸)의 멤버 나르샤가 가인이 야한 동영상을 본다며 폭로했다.

가인과 나르샤는 26일 방손된 KBS2 ‘신동엽, 신봉선의 샴페인’의 걸그룹 특집에 출연해 특유의 ‘시건방춤’을 선보이는가 하면, 방송 내내 재치 넘치는 입담을 뽐냈다.
이 자리에서 나르샤는 “가인을 어렸을 때부터 봐 왔다”며 “그동안 남자 친구를 만난 경험도 얼마 없던 가인이 ‘아브라카다브라’ 뮤직비디오를 찍을 때 베드신을 너무 잘 하더라”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이어 “생각해보니 가끔 숙소에서 혼자 방문을 잠그고 있을 때가 많은데 그 때 ‘야동’을 많이 본 것 같다”고 폭로했다.

이에 대해 가인은 “숙소 생활을 하다 보니까 팬들이 가끔 동영상이 담긴 CD를 보내주는 경우가 있다”고 해명했다. 그는 이어 “나르샤 언니는 행사가 끝나면 항상 맥주 한 캔씩을 먹는다. 나이가 있어서 그런 것 같다”며 반격해 주위를 폭소케 했다.
이날 ‘신동엽 신봉선의 샴페인’에는 브아걸을 비롯해 카라, 포미닛, 애프터스쿨 등 내로라는 걸그룹이 대거 출연해 시청자들에게 즐거움을 전했다.

문용성 기자 lococo@asiae.co.kr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