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롯데마트, 로컬 MD 인력 확충…“신선식품 경쟁력 확보”

최종수정 2021.10.18 07:37 기사입력 2021.10.18 07:37

댓글쓰기

롯데마트가 로컬 MD(지역 상품 기획자)인력을 올해 12명에서 19명으로 확대한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임춘한 기자] 롯데마트는 지역 농가와 긴밀한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산지를 체계적으로 관리하기 위한 로컬 MD(지역 상품 기획자)인력을 올해 12명에서 19명으로 확대한다고 18일 밝혔다.


농산물 가격과 밥상 물가가 연일 치솟으면서 신선한 로컬푸드 주목받고 있다. 로컬푸드는 장거리 운송과 다단계 유통 과정을 거치지 않고 반경 50㎞ 내에서 생산한 지역농산물을 뜻한다. 유통마진이 적어 시중가보다 평균 10~20%가량 저렴하다.

롯데마트는 2019년 대비 신규 농가와 로컬푸드 상품 모두 2배 이상 늘렸다. 올해는 신규 출시한 새벽 수확 딸기·복숭아·옥수수 등 198개의 농가에서 생산된 80여가지의 로컬푸드를 선보일 예정이다.


롯데마트는 로컬푸드의 도약을 위해 K-품종 프로젝트를 시작하며 국산 품종 활성화 및 재배 농가 수입 증진을 위한 활동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대표 상품인 블랙위너수박은 과피가 얇고 아삭한 식감과 높은 당도가 특징인 국산 신품종이다. 롯데마트가 종자부터 우수농가 계약재배, 매장 판매까지 전 분야에 관여해 발굴하였으며 지난해 출시 첫해 완판에 이어 올해 7월부터 8월까지 매출이 전년대비 226.3% 신장했다.


롯데마트는 지난달 농촌진흥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과 국산 신품종 개발, 판로 제공, 홍보 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를 통해 감홍사과, 추황배, 영주별사과 등을 선보이며 K-품종 농산물 매출액을 지난해 326억에서 올해 500억까지 확대할 계획이다.

강성현 롯데마트 대표는 "지역 농가, 지자체·기관과 전략적 협업을 기반으로 우수한 로컬 산지를 발굴하고 K-품종을 지속적으로 개발할 예정"이라며 "고객에게 산지의 신선함과 새로운 경험을 전달할 수 있는 활동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임춘한 기자 choo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카리나 '치명적 미소' [포토] 제시카 '시크한 아우라' [포토] 노제 '시크한 미모'

    #연예가화제

  • [포토] 차예련 '우월한 길이' [포토] 노제 '인형같은 미모' [포토] 고현정 '독보적인 아름다움'

    #스타화보

  • [포토] 홍수아 '파격 보디 프로필' [포토] 제시 '시선집중 몸매' [포토] 슈왈제네거 혼외자 바에나, 몸매가 '부전자전'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추천 연재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