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브릿지바이오, 궤양성 대장염 신약 임상2상 중·고용량군 투약 시작

최종수정 2021.06.14 10:09 기사입력 2021.06.14 10:09

댓글쓰기

'BBT-401' 중·고용량군 시험 환자 투약 개시…저용량군 시험 완료 후 10개월만

브릿지바이오, 궤양성 대장염 신약 임상2상 중·고용량군 투약 시작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지희 기자] 브릿지바이오테라퓨틱스는 지난 11일(현지시각) 궤양성 대장염 치료제 후보물질 'BBT-401' 다국가 임상 2상 중·고용량군 시험의 첫 환자 투약을 미국에서 개시했다고 14일 밝혔다. 지난해 임상 2상 저용량군 시험 완료 이후 약 10개월 만에 중·고용량군의 본격적인 투약이 개시된 것이다.


이번 중·고용량군 시험에서는 총 36명의 중등증 및 중증 궤양성 대장염 환자를 대상으로 BBT-401의 안전성 및 유효성 등을 평가하게 된다. 뉴질랜드, 미국, 폴란드, 한국, 우크라이나 등 총 5개국에 소재한 약 36개 임상 기관에서 다국가 임상으로 동시에 진행한다. 이에 따라 BBT-401 다국가 임상 2상 중·고용량군 시험에 대한 중간 데이터 발표는 내년 상반기께 가능할 것으로 전망된다.

브릿지바이오테라퓨틱스는 지난해 미국에서 활동성 궤양성 대장염 환자군을 대상으로 하는 BBT-401 임상 2상 저용량군 시험을 완료한 이후 핵심 환부인 대장 말단까지의 약물 도달률을 개선한 제형을 개발해 중·고용량 임상을 진행하게 됐다. 개선된 신규 제형은 인체 소화기관 구조를 재현한 인비트로 방식의 SHIME 모델 실험을 통해 대장 말단 기준 최대 27%포인트의 약물 전달능 개선을 확인했다.


이정규 브릿지바이오테라퓨틱스 대표는 "지난해 완료된 BBT-401 임상 2상의 저용량군 시험 이후 개선된 제형을 적용해 중·고용량군 시험을 진행할 수 있게 돼 뜻깊다"며 "첫 환자 투약이 개시된 미국에 이어 나머지 국가에서의 임상 참여 환자 모집과 투약도 신속히 진행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지희 기자 ways@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소영, "바람, 변심…결혼 4년 만에 오상진에게 배신감" 폭로 김소영, "바람, 변심…결혼 4년 만에 오상진에...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