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블라인드, 400억원대 투자 유치 "2025년 美 나스닥 상장"

최종수정 2021.05.18 08:56 기사입력 2021.05.18 08:56

댓글쓰기

블라인드, 400억원대 투자 유치 "2025년 美 나스닥 상장"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부애리 기자] 직장인 익명 커뮤니티 블라인드가 3700만달러(약 416억원) 규모의 투자를 받았다고 18일 밝혔다.


블라인드의 운영사 팀블라인드는 이번 투자를 통해 2025년 미국 나스닥 상장을 더욱 앞당긴다는 계획이다.

이번 투자에는 메인스트리트 인베스트먼트를 비롯해 미국 시스코 인베스트먼트, 싱가포르 파빌리온 캐피탈 등 세계적인 투자 운용사가 새롭게 합류했다. 기존 투자사인 미국의 스톰벤처스와 DCM벤처스도 투자 규모를 늘렸다.


코로나19 이후 블라인드의 수요가 더욱 증가할 것이란 예측이 투자로 이어졌다. 혼다 오스케 DCM벤처스 제너럴 파트너는 "블라인드는 만남이 요원해진 코로나19 시대 직장인들의 커뮤니케이션 수요를 충족시킬 수 있는 전 세계 유일의 플랫폼"이라고 밝혔다.


문성욱 팀블라인드 대표는 "설립 시점부터 글로벌 확장을 목표로 두고 미국 실리콘밸리에 본사를 세웠다"라며 "미국에서의 확장은 물론, 이미 많은 가입자를 확보한 캐나다, 인도 등 주요 국가에 거점을 둔 글로벌 플랫폼으로 도약해갈 것"이라고 말했다.

출시 5년 만에 미국을 대표하는 직장인 소셜 플랫폼이 된 블라인드는 미국에서 링크드인 다음으로 인증된 화이트칼라 가입자를 가장 많이 보유하고 있다. 블룸버그 통신 창업자 마이클 블룸버그가 미 대선 민주당 경선 당시 자신의 리더십을 뒷받침하는 자료로 블라인드의 재직자 평가를 활용할 정도로 미국에서는 조직 문화의 바로미터로 통한다.


블라인드의 가입자 규모는 미국과 한국에서 500만명 이상이다. 회사 측에 따르면 체류 시간은 하루 평균 40분으로 전 세계에서 가장 체류 시간이 긴 유튜브(46분)에 맞먹는다. 한국의 경우 재직자 300인 이상 기업체 근로자의 85% 이상이 블라인드를 사용한다.


팀블라인드는 지난해 기업 인사이트 플랫폼 블라인드 허브(Blind Hub)와 채용 서비스 블라인드 하이어(Blind Hire)를 출시하고 수익 모델 개발과 프로덕트 고도화를 위한 인재 확보에 나서고 있다. 이달 초에는 인튜이트, 글래스도어, 옐프에서 프로덕트 헤드를 역임했던 육영 최고 제품 책임자(CPO)를 영입했다.


부애리 기자 aeri345@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박승희 "메달 상금 다 썼다…택배 작업도 혼자서" 박승희 "메달 상금 다 썼다…택배 작업도 혼자...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