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구로구, 보행안전 지키는 ‘스마트 폴·횡단보도’ 설치

최종수정 2021.03.09 08:13 기사입력 2021.03.09 08:13

댓글쓰기

유동인구, 교통량 많은 86개소 대상 … 국토부 스마트시티 솔루션 사업에 시와 공동 응모 국비 20억·시비 6억 확보...지역내 전역 무료 와이파이, IoT 전용통신망, 스마트 시티 통합플랫폼 등 높은 평가 받아

 구로구, 보행안전 지키는 ‘스마트 폴·횡단보도’ 설치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구로구(구청장 이성)가 교통·방범 취약지역 86개소에 스마트 폴·횡단보도를 설치한다.


구로구 관계자는 “유동인구, 교통량이 많은 지역의 안전 문제를 첨단 정보통신기술(ICT)을 활용해 해결하는 스마트 폴·횡단보도 설치 사업을 실시한다”며 “이번 사업은 국토교통부가 주관하는 ‘2021년 스마트시티 솔루션 확산 사업’ 공모에서 서울시와 공동 응모를 통해 지원받은 국비 20억, 시비 6억원 등을 포함해 총 40억원 규모로 진행한다”고 9일 밝혔다.

‘스마트시티 솔루션 확산사업’은 효과성이 검증된 스마트시티 기술을 전국적으로 보급해 교통안전, 범죄예방 등 주민 생활과 밀접한 도시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공모사업으로, 선정된 지자체가 선택한 2~3개의 솔루션을 추진한다.


이번 공모사업은 전국 90개 지자체가 지원한 가운데 구로를 포함해 23곳이 최종 선정됐다.


구로구는 특히 2015년부터 전국 지자체 최초로 지역 전역에 설치한 공공 WiFi와 2018년 구축한 IoT(사물인터넷) 전용통신망, 2019년부터 운영 중인 도시통합관제가 가능한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등 스마트 도시 추진을 위한 기초 인프라가 높은 평가를 받았다.

이를 바탕으로 구로구는 안전한 보행환경 조성을 위한 스마트 폴과 스마트 횡단보도 솔루션 구축을 추진한다.


스마트 폴은 하나의 지주에 스마트 가로등, IoT LED 보안등, 지능형 CCTV, 공공 WiFi, 로고젝터 등을 설치해 방범, 교통안전, 무단투기 방지 등 주민을 위한 통합 안심서비스를 구축하는 시스템이다.


구로구는 서울시 스마트 폴 표준모델을 참고해 대로변 40개소에 도심형 가로등 스마트 폴을, 주택가와 이면도로 등 30개소에는 주거형 스마트 CCTV 폴을 설치한다.


이와 함께 어린이 보호구역인 천왕초 교차로 등 7개 초등학교 16개소 횡단보도에는 스마트 폴을 이용한 통합안전 시스템을 구축한다.


과속, 주정차 위반 등 안내 문구를 표시하는 LED 전광판을 비롯 무단횡단 경고 음성안내 시스템, 방범용 CCTV, 교통표지판, 안전문구를 송출하는 로고젝터, 비상벨 등을 설치해 스마트 횡단보도로 조성한다.


구로구 관계자는 “이번 국토교통부의 스마트시티 솔루션 확산사업을 통해 주민이 살기 좋은 편리하고 안전한 스마트 구로를 조성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조영남 "윤여정과 이혼 후회…바람피운 내 탓" 조영남 "윤여정과 이혼 후회…바람피운 내 탓"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