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NH농협은행, 막바지 농번기 전사적 일손돕기

최종수정 2020.10.30 11:26 기사입력 2020.10.30 11:26

댓글쓰기

용인시 백암면 진촌마을에서 마늘대 세우기 작업
경북 예천군 과수농가 찾아 사과수확 등 일손 돕기

NH농협은행 자금운용부문 김행춘 부행장과 직원들이 29일 경북 예천군 수한리 농가를 찾아 사과수확 작업을 하고 있다.

NH농협은행 자금운용부문 김행춘 부행장과 직원들이 29일 경북 예천군 수한리 농가를 찾아 사과수확 작업을 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박선미 기자]NH농협은행의 막바지 농번기 전사적 일손돕기가 이어지고 있다.


농협은행은 박태선 부행장(HR·업무 지원부문 및 신탁부문)과 직원들이 경기도 용인시 백암면에 위치한 진촌마을을 찾아 농촌일손돕기를 실시했다고 30일 밝혔다.

일손돕기에 참여한 직원들은 주민들과 함께 마늘대 세우기 작업, 가을 농산물수확 및 마을 주변 환경정화활동 등을 실시하며 구슬땀을 흘렸고, 마을에 필요한 생필품도 전달해 행사의 의미를 더했다.


전날에는 자금운용부문 김행춘 부행장과 직원들이 경북 예천군 감천면 과수농가를 찾아 사과수확, 선별작업을 하며 일손을 도왔다.


박태선 부행장은 “올해는 코로나19와 자연재해로 농민들의 근심이 어느 때 보다 크다” 며 “농업과 농촌이 어려울 때 힘이 될 수 있는 농협이 되도록 지속적인 봉사활동을 계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박선미 기자 psm82@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