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동작구, 다목적 CCTV 확충 구민안전망 강화

최종수정 2019.06.20 06:45 기사입력 2019.06.20 06:45

댓글쓰기

올 한해 방범 및 어린이 안전용 CCTV 신규 ·성능개선 총 62개소 221대 설치... 고화질 ·적외선 기능 갖춘 감시카메라로 24시간 안전 동작 실현

동작구, 다목적 CCTV 확충 구민안전망 강화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동작구(구청장 이창우)가 구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는 안전한 도시환경을 조성키 위해 다목적 CCTV 설치 사업을 추진한다.


구는 올해 9월까지 200만 화소 고화질, 적외선 기능을 갖춘 CCTV 49대를 신규 설치, 노후 CCTV 172대의 성능을 개선해 교체에 나선다.


감시카메라는 개소별로 회전형 1대 또는 고정형 2~4대를 설치해 사각지대를 최소화 할 계획이다.


설치 대상지는 2017년 ‘동작구 CCTV 설치 5개년 종합계획’을 바탕으로 우선 선정한 막다른 골목길, 범죄 취약 지역 등이며, 특히 어린이 안전사고를 대비하기 위해 어린이 놀이시설, 공원 등이 포함됐다.


신규 설치 ·성능 개선된 CCTV로 송출되는 영상은 동작구청 CCTV 통합관제센터에 실시간 전달되며, 운영요원, 경찰관 등 30여명의 교대 근무를 통해 24시간 모니터링을 실시한다.

2014년 2월 개소한 동작구 CCTV 통합관제센터는 사건, 사고의 사전 예방을 위해 지역내 설치된 661개소 1807대 CCTV를 365일 상시 관리 ·운영 중에 있다.


관제센터에서는 학생, 주민 등을 대상으로 직접 관제 현장을 체험해 안전 체감도를 높이는 ‘관제센터 견학프로그램’도 진행하고 있다.


프로그램 신청 및 기타 자세한 사항은 동작구 재난안전담당관(820-2906)으로 문의해 안내 받을 수 있다.


유옥현 안전재난담당관은 “범죄를 예방하고 주민들의 안전을 보호하기 위해 CCTV 안전망을 강화했다“며 ”더욱 꼼꼼하고 촘촘한 모니터링으로 안심하며 생활하는 도시를 만드는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