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부천시·시흥시 야구장 함께 짓는다…2018년 말 준공

최종수정 2016.12.30 10:27 기사입력 2016.12.30 10:2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혜숙 기자] 인접 자치단체인 경기도 부천시와 시흥시가 야구장을 함께 지어 쓰기로 했다.

부천시와 시흥시는 29일 체육시설 공동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는 김만수 부천시장과 김윤식 시흥시장 등 두 도시 관계자와 체육동호회 회원 등이 참석했다.

두 도시는 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 시흥 나들목 인근 시흥시 계수동 394 일대에 63억원을 들여 1만2870㎡ 규모의 야구장을 2018년 말까지 조성할 계획이다.

라커룸, 샤워시설, 주차장 등 부대시설도 갖추고 두 도시의 야구 동호인들에게 유료로 임대한다.

두 도시는 운영 및 사업비 부담 등을 위해 야구장 조성 공동추진단을 구성·운영하고, 야구장 등 여러 체육시설의 공동 개발 정책을 발굴·시행한다.
김만수 부천시장은 "야구장 공동개발을 시작으로 두 도시의 체육시설 인프라가 확충되길 바란다'며 "옥길·은계·항동지구는 도시는 서로 다르지만 같은 생활권으로 지자체간 공동 접근과 공동 노력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김윤식 시흥시장도 "야구장 건립 부지는 체육공원 부지로 적합한 곳이다. 개발제한구역임을 감안해 앞으로 하나하나 만들어 체육공원시설로 발전해 나갈 수 있길 바란다"고 밝혔다.


박혜숙 기자 hsp0664@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