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네이처리퍼블릭, 삼고초려 끝에 아모레 출신 호종환씨 영입(종합)

최종수정 2016.12.28 11:22 기사입력 2016.12.28 11:22

댓글쓰기

네이처리퍼블릭, 6개월만에 대표 교체
해외사업 강화를 위한 조치


[아시아경제 임혜선 기자]화장품브랜드 네이처리퍼블릭이 6개월 만에 대표를 교체했다. 해외사업을 강화하기 위해 삼고초려 끝에 신임 대표이사로 아모레퍼시픽 출신의 호종환(사진)씨를 영입했다.
네이처리퍼블릭은 28일 임시 주주총회를 열고 호종환씨(58)를 신규 이사로 선임 후, 이사회를 통해 대표이사 선임을 의결했다고 밝혔다. 호 신임 대표는 지난 1983년 태평양(현 아모레퍼시픽)에 공채 입사한 뒤 약 35년간 근무한 화장품 전문가다. 2005년부터 아모레퍼시픽의 브랜드숍 에뛰드로 옮겨 2012년까지 국내 및 해외 영업본부장을 역임했다.

네이처리퍼블릭이 대표 교체 카드를 커내든 건 해외 사업 역량을 키우기 위해서다.
국내외 경기의 불확실성이 커지는 가운데 해외 브랜드와 경쟁하기 위해선 국내뿐 아니라 해외 사업에도 두루 경험을 갖춘 전문가가 회사를 이끌어야 한다고 회사 측은 판단했다. 네이처리퍼블릭은 호 신임 대표를 중심으로 국내 사업의 내실화에 힘쓰고 중국과 미국 등 해외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해 글로벌 코스메틱 브랜드로 도약하겠다는 계획이다. 그동안 회사를 이끌어온 김창호 부사장은 회사에 남아 국내 사업 영업을 맡는다.
임혜선 기자 lhsr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