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천정배 의원, 풍암호수 수질개선 청신호

최종수정 2016.12.06 12:02 기사입력 2016.12.06 12:02

댓글쓰기

"서창천 고향의 강 사업 23억 증액"
"영산강 유입수 확보되면 풍암호수 수질 크게 향상 기대"


천정배 의원

천정배 의원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수질악화에 따른 악취 심화로 끊임없이 민원이 제기된 풍암호수의 수질개선 사업에 청신호가 켜졌다.
천정배 국회의원(국민의당, 광주 서구을)은 2017년도 예산에서 서창천 고향의 강 조성 사업비로 23억원의 국비를 추가 확보했다고 6일 밝혔다.

서창천 고향의 강 사업은 광주 서구 서창동 일대 총 연장 7.58km의 지방하천을 자연상태에 가까운 명품하천으로 조성하는 사업이다.

천정배 의원은 이 사업의 조속한 완공을 위해 국토부와 기재부에 지속적으로 요청, 당초 정부 예산안 23억원보다 23억원을 증액해 46억원이 확정됐다. 천 의원은 작년에도 위 사업의 증액을 위해 27억원을 확보한 바 있다.
한편, 천정배 의원은 서구민의 숙원사업인 풍암호수 수질개선을 위해 서창천 고향의 강 사업 구간을 풍암호수까지 연장을 추진하고 있는 상황에서 이번 예산 추가 증액으로 풍암호수 수질 개선에 한걸음 더 다가서게 되었다.

외부 유입수 감소로 물 순환 및 흐름이 정체되고, 녹조 발생으로 수질이 악화된 풍암호수는 서창천 정비로 영산강 하천수를 공급하는 물 순환 시스템을 구축하게 되면 수질이 크게 향상될 전망이다.

또한, 2007년에 개청한 광주 서구 풍암동의 광주정부통합전산센터 주차장 부지 매입비로 7억7천만원의 예산을 확보, 주차장 부족으로 인한 민원 해결에 일조하게 됐다.

천 의원은 “이번 예산 확보는 광주 전남의 여러 국회의원들이 힘을 합친 결과이다”며 “지역민들의 숙원사업과 불편사항을 해소하고,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