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가려진 시간' 신은수 "강동원의 잘생김, 연기에 방해된 적 있다"

최종수정 2016.11.02 00:28 기사입력 2016.11.02 00:28

댓글쓰기

강동원,신은수. 사진=스포츠투데이

강동원,신은수. 사진=스포츠투데이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유연수 인턴기자] '가려진 시간' 신은수가 강동원과 호흡을 맞춘 소감을 전했다.

1일 오후 서울 중구 동대문 메가박스에서 열린 영화 '가려진 시간' 언론시사회 및 기자간담회에는 엄태화 감독과 배우 강동원, 신은수가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날 신은수는 강동원과 함께 연기를 한 소감을 묻자 "너무 잘생겨서 처음엔 주변에서도 그렇고 나도 그렇고 걱정하는 부분이 있었다"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연기를 하면서 그래도 편해졌다. 연기를 할 때는 다르지 않나"라며 "강동원의 잘생긴 외모때문에 연기에 방해된 적이 있긴 하다. 가까이 다가가면 부끄럽긴 한데 그럴 때 빼고는 없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가려진 시간'은 의문의 실종사건 후, 시공간이 멈춘 세계에 갇혀 홀로 어른이 되어 돌아온 성민(강동원 분)과 그의 말을 믿어준 단 한 소녀 수린(신은수 분)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오는 16일 개봉.
유연수 인턴기자 you012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