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보성군, 노동면 농촌중심지 활성화사업 대토론회 개최

최종수정 2016.10.21 14:00 기사입력 2016.10.21 14:00

댓글쓰기

보성군, 노동면 농촌중심지 활성화사업 대토론회 개최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보성군은 21일 ‘노동면 농촌중심지 활성화사업’의 준비단계로 ‘농촌중심지 활성화사업’추진위원 및 마을 주민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대토론회를 개최했다.

‘농촌중심지 활성화사업’은 지역의 잠재력과 고유의 테마를 살려 특성과 경쟁력을 갖춘 농촌 발전거점으로 육성하고, 배후마을과 도시를 연결하는 연결거점으로 지역생활권 구현의 중심 역할 수행이 가능하도록 추진하는 사업이다.
보성군은 앞으로 대토론회를 포함한 총 7차례에 걸친 현장포럼을 통하여 지역주민의 사업이해와 역량을 강화하고, 지역리더와 주민의 의견을 수렴한 주민주도의 상향식 계획을 수립하여 ‘노동면 농촌중심지활성화사업’예비계획에 반영할 계획이다.

보성군 관계자는 "‘노동면소재지의 교육, 문화, 복지 등 중심기능을 활성화하고 네트워크를 구축해서 배후마을에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발전계획을 수립하여 농림축산식품부 공모사업에 선정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