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올해 추석…‘먹거리’ 대신 ‘건강’ 챙겼다

최종수정 2016.09.15 08:00 기사입력 2016.09.15 08:00

댓글쓰기

옥션, 가성비·휴대성 높은 건강식품 불티
올해 추석…‘먹거리’ 대신 ‘건강’ 챙겼다

[아시아경제 조호윤 기자]올해 추석에는 한우, 과일 등 전통적인 선물 대신 섭취가 쉽고, 가성비가 좋은 건강선물세트가 큰 인기를 누렸다.

16일 옥션에 따르면 추석 일주일전(9월1~7일)을 기준으로 건강식품관련 선물제품의 판매율을 조사한 결과, 전년대비 최대 5배 급상승한 것으로 조사됐다. 특히 이번 추석에는 가성비가 높은 선물이 큰 인기를 끌었으며, 휴대가 가능한 스틱형 홍삼과 홍삼액파우치·드링크가 각 360%, 154% 올랐다.
젊은 연령층도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홍삼캔디·차는 55% 상승했다. 바쁜 일상 속 건강을 챙기기 힘든 현대인들의 라이프스타일을 고려해 언제, 어디서나 챙겨 먹을 수 있는 휴대용 건강식품들의 수요가 큰 것으로 분석되다. 스틱이나 환, 캔디, 절편, 파우치 등 건강식품의 형태가 다양하게 출시되며 부모님, 어르신 위주로 선물했던 건강식품이 이제는 전 연령대가 즐기는 선물로 확장된 것으로 해석된다.

건강, 몸매 관리에 도움을 주는 청국장·양배추·다시마환도 같은 기간 각 35%씩 늘었다. 스마트폰 대중화로 피로해진 눈의 건강을 관리해주는 루테인·눈영양제가 38%, 간에 좋은 밀크씨슬은 44% 신장했다. 불경기와 합리적인 가격대 선물이 대세인 분위기 등으로 1만원대부터 3만원대 합리적인 가격대의 건강즙과 비타민 선물세트도 인기다. 중년 여성에게 선물하면 좋은 석류즙·엑기스(303%)는 4배 늘었고, 멀티·종합비타민 45% 소폭 신장했다.

최근 ‘핫’한 효도선물로 떠오른 안마의자(261%)도 같은 기간 지난해 대비 4배로 급증했다. 등마사지기기(190%)와 다리마사지기(152%) 등도 3배 치솟으며 인기를 끌었다. 집에서도 편히 휴식과 힐링을 추구하는 이들이 늘면서 관련 안마용품에 대한 반응이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옥션 관계자는 “건강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넓은 연령대를 포용할 수 있는 건강식품이 올 추석선물 좋은 반응을 얻었다”며 “한우나 굴비, 과일 등으로 집중되던 예년 추석과는 달리 올해는 1만~3만원대 합리적인 가격대의 홍삼, 비타민, 건강즙 등 가성비 높은 선물들이 인기를 끌었다”고 말했다.

조호윤 기자 hodo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