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지애 아나운서, 엄마 된다…결혼 6년만에 임신

최종수정 2016.07.28 09:09 기사입력 2016.07.28 09:09

댓글쓰기

이지애 / 사진=간지 제공

이지애 / 사진=간지 제공


[아시아경제 김민재 인턴기자] 이지애 아나운서가 임신 소식을 전했다.

28일 이지애의 소속사 초록뱀이앤엠은 "대중에게 기쁜 소식을 전하게 됐다. 저희 소속 방송인 이지애가 현재 임신 15주 차로, 새 생명을 맞이할 준비를 하고 있다. 이지애는 내년 1월 출산 예정으로 현재 태교에 각별한 신경을 기울이고 있다"고 밝혔다.
결혼 6년만에 임신을 한 이지애는 "아무 생각이 들지 않을 정도로 입덧이 심하다. 세상의 엄마들이 얼마나 대단한 존재인지 새삼 깨닫는 중이다. 반가운 소식 함께 기뻐해 주시는 모든 분께 감사드린다. 아직 여러모로 부족한 것 투성이지만 아이와 함께 성장할게요!"라며 소감을 전했다.

이지애의 남편 김정근 아나운서 또한 "아직 얼떨떨하다며 아빠가 된다는 것이 실감이 나지 않는다. 아내에게 정말 고맙고, 새 생명을 주신 것에 감사하고 있다. 건강하게 낳아 잘 키우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지난 2005년 KBS 32기 공채 아나운서로 방송 활동을 시작한 이지애는 2010년 10월 9일 MBC 아나운서 김정근과 결혼식을 올렸다. 2014년 퇴사 후 다양한 프로그램에서 활약을 이어가고 있으며, 현재는 EBS 'LIVE TALK 부모'와 '장학퀴즈' MC로 활약 중이다.

김민재 인턴기자 mjlovel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