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세계푸드, 'NB 브랜드' 출시로 가정간편식 강화

최종수정 2016.07.17 12:06 기사입력 2016.07.17 12:06

댓글쓰기

9월 경 NB 브랜드 가정간편식 출시 예정
이마트 외 경쟁 유통업체에도 공급 가능


[아시아경제 이주현 기자]신세계그룹의 급식·식품·외식 계열사 신세계푸드가 이마트의 자체개발(PB) 식품브랜드 '피코크'에 이어 가정간편식(HMR) 제품을 강화한다.
17일 업계에 따르면 신세계푸드는 식품 제조 브랜드 육성과 가정간편식 강화를 위해 오는 9월 제조업자 상표 제품(NB) 브랜드를 출시한다.

신세계푸드는 이를 위해 지난해 하반기 충북 음성에 HMR 공장을 완공한 이후 이마트 PB 제품 피코크를 본격적으로 확대했으며 9월 NB 브랜드를 출시해 공격적으로 사업을 펼칠 것으로 알려졌다.

피코크와 노브랜드 제품은 이마트와 신세계백화점 등 계열사에서만 판매할 수 있는 한계가 있었지만 NB브랜드는 타 유통업체로 판로를 확대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신세계푸드는 제품마다 차이는 있겠지만 가격과 품질 등 전체적인 제품 포지셔닝은 피코크에 비해 고급화 전략으로 차별화를 꾀할 방침이다.

또한 신세계푸드는 해당 제품들에 대한 할랄 인증 작업을 준비하는 등 수출을 통한 해외 진출도 모색하고 있다.

신세계푸드 관계자는 "9월 경 가정간편식 브랜드를 출시할 예정"이라며 "PB 제품인 피코크와 차별화된 전략으로 가정간편식 시장에서 우위를 점할 수 있도록 준비중"이라고 말했다.


이주현 기자 jhjh13@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