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고척산업용품종합상가 주차장 200면 야간 주민 개방

최종수정 2016.07.15 14:17 기사입력 2016.07.15 14:17

댓글쓰기

오후 7시부터 오전 8시까지 … 거주자우선주차구역으로 운영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구로구(구청장 이성)가 민간부설주차장을 활용한 주차 공간 확보에 나섰다.

구로구는 인근 주택가 주차난을 완화, 주차장 공유문화를 활성화시키기 위해 야간에 비어있는 고척산업용품종합상가 주차장 200면을 확보해 15일부터 지역주민들에게 개방한다고 밝혔다.

이번 고척산업용품종합상가 주차장 주민 개방은 민간부설주차장 야간 개방 사업의 성과다.

구로구는 주차난 해소를 위해 야간에 이용되지 않은 민간건축물, 학교 등의 주차공간을 이웃과 함께 공유하는 사업을 펼치고 있다.

중앙로3길 50에 위치한 고척산업용품종합상가에는 총 900면의 주차장이 마련돼 있으며, 층마다 차량 출입이 가능한 주차 시설이 설치돼 있다.
고척산업용품상가 주차장

고척산업용품상가 주차장


예산 절감과 주차 공간 확보 방안을 고민해 온 구로구는 고척산업용품종합상가의 넓은 부설주차장 활용에 대해 협조를 구하고 지난 4월 부설주차장 야간 개방에 따른 협약을 맺었다.

고척산업용품종합상가는 주차 공간을 개방, 구로구는 주차 시설 개선에 대한 지원을 약속했다.
야간 부설주차장 운영 시간은 평일 오후 7시부터 다음날 오전 8시까지, 토?일?공휴일은 오후 3시부터 다음날 오전 8시까지다. 거주자우선주차구역으로 운영되며, 관리는 구로구시설관리공단이 맡는다.

주차장 이용을 원하는 이는 구로구시설관리공단에 전화 신청(839-4875,6)하면 된다. 월 이용료는 4만원.

구로구 관계자는 “주차장 신설을 위해서는 막대한 예산이 들지만 민간건물의 적극적인 협조로 예산을 절감하고, 주차장도 확보할 수 있게 됐다”며 “야간에 주차공간을 개방하는 민간 부설주차장 발굴에 더욱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