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비와이·씨잼·슈퍼비 '쇼미5' 영광의 3인, 최종 승자는 과연 누구?

최종수정 2016.07.09 10:34 기사입력 2016.07.09 10:34

댓글쓰기

쇼미더머니5. 사진=Mnet 쇼미더머니5 방송 캡쳐

쇼미더머니5. 사진=Mnet 쇼미더머니5 방송 캡쳐


[아시아경제 송윤정 인턴기자] 이변은 없었다. 8일 방송된 Mnet '쇼미더머니5' 세미파이널 준결승 무대에서 씨잼, 슈퍼비, 비와이가 최후의 3인으로 결정됐다.

이날 방송에서는 사이먼도미닉-그레이 팀의 비와이, 도끼-더콰이엇 팀의 슈퍼비, 길-매드클라운 팀의 샵건, 자이언티-쿠시 팀의 씨잼, 서출구, 레디가 세미파이널 무대에 올라 각자의 에너지와 개성을 모두 분출했다.

첫 번째 승자는 씨잼이 차지했다. 씨잼은 블락비의 멤버이자 전 쇼미 프로듀서 지코와 함께 곡 '아름다워'를 불러 큰 호응을 얻었다. 씨잼은 공연 중 약간의 가사 실수로 위기를 맞았지만 결국 근소한 차이로 샵건을 이겼다.

두 번째 대결에서는 서출구와 슈퍼비가 맞붙었다. 서출구는 그동안 자신이 랩을 하면서 느낀 솔직한 감정을 담은 감성적인 무대를 선보였다. 반면 슈퍼비는 상어 모자를 쓰고 무대에 등장했고 래퍼 마이크로닷을 섭외해 신명나는 무대를 펼쳤다. 결국 청중들은 슈퍼비의 손을 들어줬다.

마지막은 비와이와 레디의 대결이었다. 비와이는 직접 피아노를 연주하고 바이올린과 비올라, 첼로 등을 이용한 서정적 멜로디를 선보이며 청중을 집중시켰다. 그 후 갑자기 분위기를 바꿔 AOMG 박재범과 신나는 무대를 연출했다. 레디는 아이콘 멤버이자 쇼미3 우승자 바비와 함께 무대를 펼쳤지만 결국 비와이를 이기는 데 실패했다.
이날 길·매드클라운 팀의 마지막 래퍼였던 샵건이 패하면서 길·매드클라운 팀은 최종 탈락했다. 한편 '쇼미더머니5'의 마지막 파이널 무대는 15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송윤정 인턴기자 singas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