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정부 "北 반발한다고 인권개선 노력 멈출 수 없어"

최종수정 2016.07.08 11:41 기사입력 2016.07.08 11:3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노태영 기자]정부는 미국이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을 인권유린 혐의로 제재리스트에 올린 것에 북한이 반발한 것과 관련, "북한이 반발한다고 해서 북한 당국의 인권침해를 막고 인권상황을 개선하려는 노력을 멈출 수는 없다"고 8일 밝혔다.

정준희 통일부 대변인은 정례브리핑에서 "인권은 인류 보편적 가치"라며 이 같이 말했다.

정 대변인은 "북한 정권은 이번 조치에 담긴 국제사회의 인권침해 책임 규명 의지와 경고를 무겁게 받아들이면서 인권침해 행위를 즉각 중단하고 조속히 인권상황 개선조치를 취해야 할 것"이라며 "정부는 향후 북한 태도 등을 면밀히 주시하면서 이번 조치가 북한 주민의 인권개선과 남북관계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북한 외무성은 이날 성명에서 "지난 6일 미국은 허위와 날조로 일관된 우리의 인권문제와 관련한 국무성 보고서와 그에 따르는 재무성 특별제재대상 명단을 발표하면서 감히 우리 최고수뇌부를 걸고드는 무엄하기 그지없는 망동을 부렸다"며 "이제부터 미국과의 관계에서 제기되는 모든 문제들은 우리 공화국의 전시법에 따라 처리되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노태영 기자 factpoe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